엄마 전기요금 냈어?

  • 기획실장 황수희 (birdyellow)
  • 2018-08-22 13:25:34
  • hit189
  • vote1
  • 125.189.178.190

 

사고뭉치 다섯 살 막내 아들이 유치원에 갈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가방을 메고 불이 들어오는 헬로카봇 신발을 신었는데 불이 안들어오자 엄마에게 짜증난다는 듯이 소리칩니다.

"엄마 전기요금 냈어?"

아무 것도 할 줄 모르는 어린애 하나가 가족을 행복하게 합니다. 우리도 오늘은 누군가에게 엉뚱한 말로 행복한 하루를 만드는 것은 어떨까요!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