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리가 비어서 그래....

  • 기획실장 황수희 (birdyellow)
  • 2018-09-19 09:05:35
  • hit290
  • vote0
  • 125.189.178.190

 

여섯 살짜리 아이가 엄마에게 말했습니다.

아이: 엄마배가 아파요꼬로록 소리도 나요
엄마: 속이 비어서 그래뭘 좀 채우면 나아질 거야.

밥먹고 나니 정말 아픈것도 사라지고 소리도 사라졌습니다.  그 날 오후에 목사님이 심방을 오셨습니다심방 예배를 마치고 대화 중에 두통으로 온종일 힘들다고 하셨습니다
그러자 옆에서 듣고 있던 아이가 불쑥 어른들의 대화에 끼어들었습니다

머리가 아픈 건요머리가 비어서 그래요그 속에 뭘 좀 채우면 나아질 거예요!” 

머리가 비어있으면 쉽게 골치 아프게 됩니다.  머릿속에 든든한 내 철학과 생각이 없으면 뜬소문과 남의 말에 요동치고골치 아픈 상황에 이르게 됩니다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것이 생각 없는 사람입니다머리를 사랑으로 채우지 못하면 머리가 아픈일이 많이 생깁니다.   
    

게시글 공유 URL복사
댓글작성

열기 닫기

댓글작성